오디오가이 :: 디지털처럼 정확하고 아날로그처럼 따뜻한 사람들
오디오가이

돌비애트모스뮤직 - 3D 사운드의 세계

페이지 정보

본문

스튜디오를 완공하고 여러 아티스트분들과 작업을 하면서 가장 많은 질문을 받는것은 


이렇게 9.1.6 채널로 작업된 음악을 결국에는 스테레오 재생환경에서 들어야 하는데 그때는 어떻게 해야하는 것인지. 라는 것입니다.


위 사진의 천정에 있는 모니터에 있는 화면이 돌비에서 만든 "돌비 애트모스 렌더러" 라는 프로그램인데 이 프로그램을 통해서 인코딩 작업을 하고 만든 최종 산출물이 


청취자의 스테레오 재생환경에서도 다시 디코딩되어 "스테레오 재생환경에서 들을 수 있는 3D 사운드" 로 제작이 됩니다.


오래전부터 스테레오 음향이후 서라운드등 다양한 시도등이 있었지만 재생환경에 의한 제약으로 되지 않았던 부분들이 지금은 돌비를 통해서 스테레오 스피커나 이어폰(헤드폰) 그리고 사운드바등 다양한 음향재생기기들에서 손쉽게 3D 사운드를 재생할 수 있도록 된것이지요


테스트해본결과 삼성갤럭시 탭 S7 의 내장 스피커로 타이달에서 애트모스음원 청취시 깜짝 놀랄만한 3D 사운드 경험을 할 수 있습니다.^^



공연장이나 여러 성당들에서 녹음작업을 진행하며 


눈의 한정된 시각에서 나를 감싸고 있는 360도의 소리를 모두 들을 수 있는 청각의 경험을 스테레오 라는 틀안에 알맞게 넣는것을 고민하고 녹음하고 마스터링 작업을 하였었는데


작업환경이 360도로 펼쳐지니 거기에서 오히려 더 자연스러움을 느끼기도 합니다. 


좋은 녹음과 음향에 관해서 중요하게 생각하는 부분이 소리의 직접음과 반사음. 소리의 시작과 끝 부분인데. 


3D 사운드 환경에서는 이러한 부분들이 스테레오 환경보다 훨씬 더 섬세하게 들립니다.



실제로 성당에서 레코딩작업을 하다보면 소리가 앞으만 들리는 것이 아니라. 성당의 벽을 타고 흐르는 반사음들이 천장을 통해서 뒤에서 들리기도 하는 경험들을 


스테레오 음원에 함축해서 담는 것으로 참 많은 고민을 하였는데 3D 에서는 이러한 부분들이 손쉽게 해결이 됩니다.



일반 POP 아티스트분들과도 SOUDN360 스튜디오에서 작업들이 늘어나고 있는데 창작자 입장에서도 생각할 수 있는 범위가 넓어지다 보니 함께 즐거운 고민들을 하고 있습니다.


보다 보편화가 되면 곡을 쓰고 편곡에 이르기까지 음악산업 전반에 영향을 주게 될 것 같습니다.


그래도 늘 기본은 스테레오 음원 안에 있는 음악이 시작하는 모노에서부터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1bc6b2522589f3e9440089dac2c76bfc_1615362229_7072.jpeg
 

관련자료

Sawwas님의 댓글

스튜디오가 멋지네요. 공유 감사드립니다.
서라운드 믹싱을 스테레오로 바꾸어주는 기술이 있다니 흥미롭네요.
귀한 사진 잘 보았습니다.
  • RSS
전체 287건 / 1페이지

+ 뉴스


+ 최근글


+ 새댓글


통계


  • 현재 접속자 15 명
  • 오늘 방문자 337 명
  • 어제 방문자 847 명
  • 최대 방문자 11,473 명
  • 전체 방문자 10,201,462 명
  • 오늘 가입자 0 명
  • 어제 가입자 1 명
  • 전체 회원수 36,338 명
  • 전체 게시물 66,172 개
  • 전체 댓글수 192,483 개